더솔리스츠
인기정보 자료실

뉴스

12세 이하 아동 충치치료비 대폭 줄어들듯

12세 이하 아동 충치치료비 대폭 줄어들듯 관련정보 안내


12세 이하 아동을 대상으로 하는 비급여 광중합형 복합레진 충전술이 이르면 오는 12월이나 내년 1월께 보험급여 대상으로 바뀔 예정이다. 이에 따라 어린이 충치 치료 비용 부담이 대폭 줄어들 전망이다.

30일 보건복지부는 12세 이하 아동이 광중합형 복합레진 충전 시술로 충치 치료를 받을 때 건강보험을 적용하는 방안을 11월 말 건강보험 최고의결기구인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에 안건으로 올려 심의·의결 후 시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복지부는 관련 시스템 구축 등 절차를 거쳐 올해 말이나 내년 초 시행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광중합형 복합레진은 충전치료를 위한 시술 재료다. 치아색과 동일한 재료여서 시술 시간이 단축되고 성공률이 높으며 타액 조절도 용이해 충치 치료에 널리 사용된다. 하지만 그간 건강보험 급여대상이 아니어서 환자에게 경제적 부담으로 작용했다.

심평원이 지난해 12월 서울·경기지역 치과 의료기관 208곳의 광중합형 복합레진 충전 비용을 표본 조사한 결과 최저 1만원에서 최고 60만원까지 최고 60배 차이가 났다. 조사 대상 치과들에서 가장 많이 받는 비용은 10만원이었다.